[이상원교수] 증상 없는 ‘조기발병위암’…국내 연구진이 원인 찾았다!(동영상) - 2019.01.14.

by 관리자 posted Jan 15, 201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 - Up Down Comment Print


연령 40세 안팎의  비교적 젊은층에 생기는 위암을 '조기발병위암'이라고 합니다.
최근 증가 추세인데, 증상이 거의 없는데다 진단마저 힘들어  사망률이 높은 상황인데요,
국내 연구진이 새로운 유전단백체 분석법으로 발병 원인을 밝혀냈습니다.
차정인 기자입니다.


 [리포트]
국내 전체 위암 환자의 15% 정도를 차지하는 조기발병위암.
진단은 어렵고  진행 속도가 빨라 치료가 어렵습니다.
더 큰 문제는  원인 파악이 쉽지 않다는 점입니다.
덩어리 형태의 암 조직이 아니라, 위 점막 아래 넓게 퍼져 있는 일명 '미만형'의 특징을 갖고 있기 때문입니다.
이런 조기발병위암의 원인을 국내 연구진이 규명했습니다.
고려대 유전단백체연구센터와  국립암센터, 한국과학기술연구원 등  공동 연구진이 이뤄낸 성괍니다.
최근 5년간 환자 80명의 암 조직과 주변 정상조직을 얻어 '유전체' 분석을 실시했습니다.
그 결과 연구진은 환자들로부터 채취한 7천여 개의  체세포 변이 유전자 중에서 조기발병위암과 관계있는 변이 유전자 3개를 찾아냈습니다.
환자의 유전자가  몸속의 단백질과 어떤 상호작용을 주고받는 지를  입증한 겁니다.
또 '단백체' 연구를 통해 조기발병위암 환자들의 치료 반응 특징을 4가지로 분류했습니다.
이에 따라  암 발견과 치료 과정에서  환자에 적합한 치료법을 찾아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습니다.
과기정통부 '포스트 게놈 다부처 유전체사업'으로 진행된 이번 연구는 암 연구분야 유명 학술지 '캔서셀' 온라인 판에 오늘 게재됐습니다.
 KBS 뉴스 차정인입니다.


KBS 뉴스

[출처] - https://youtu.be/GiDbv4_fzpE


Articles

1 2 3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